cglandlogo First Page
고객센터   
gallery media job community contentsmall  
  dbrush Blizzardfest 2014
 
[행사소식]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27일 상암 누리꿈스퀘어에서 KOC 2016 개최   2016-10-24
“미디어 혁명, 경계는 이미 허물어졌다”
씨지랜드기자 cgland@cgland.com
ⓒ 디지털브러시 & cgland.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10월 24일 --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회장 박종석)가 주최하고 방송기술교육원(원장 임신환)이 주관하는 미디어 컨퍼런스 ‘KOC 2016’이 27일 서울 상암동 누리꿈스퀘어 3층 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KOC 2016은 전 세계 화두(話頭)인 4차 산업혁명이 미디어 산업에 몰고 올 변화를 예측하고 재편되는 산업 패러다임에 선제 대응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된 자리로 ‘미디어 혁명(Media Revolution)’을 주제로 열띤 강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먼저 ‘벤처 1세대’인 이민화 창조경제연구회 이사장(카이스트 교수)의 강연이 개최된다. 인공지능(AI)으로 대표되는 4차 산업혁명 시대가 어떻게 진행될지, 과연 모두의 예측대로 AI가 사람들의 일자리를 빼앗을 것인지 아니면 오히려 창조적인 인재들이 양성되는 기회가 될 것인지, 또 미디어 산업 전반에서는 어떠한 변화가 일어날지 전반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어 국내 빅데이터 분야 최고 전문가로 인정받고 있는 송길영 다음소프트 부사장은 데이터가 무엇을 말하고 있는지 우리가 어떻게 파악할 수 있으며 그 데이터로 어떤 콘텐츠를 생산해낼 수 있는지에 초점을 맞춰 빅데이터가 가지고 있는 힘에 대해 이야기할 계획이다.

세션 1 ‘Beyond the Intelligence’에서는 한상기 소셜컴퓨팅연구소 소장이 AI 기술이 사회적으로 어떠한 의미를 갖고 있는지에 대해서 강의를 하고, 세션 2 ‘Beyond the Media’에서는 멀티채널네트워크(MCN) 산업에서 빼놓을 수 없는 트레져헌터의 박진우 이사가 강연자로 나선다. 바로 지금 이 시대에 통(通)하는 콘텐츠가 무엇인지, 1인 미디어 시대라는 단어는 많이 나오는데 도대체 어떤 콘텐츠가 사람들의 시선을 붙잡는지, 그리고 우리는 거기서 어떤 수익을 얻을 수 있는지 등에 대해서 알기 쉽게 이야기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마지막으로 세션 3 ‘Beyond the Technology’에서는 ‘상상이 현실이 되는 세계’를 놓고 토크로 풀어보는 시간을 마련했다. 김나래 아나운서의 사회로 시작되는 토크 콘서트에는 오큘러스 공동창업자인 서동일 볼레 크리에이티브 대표와 한국판 포켓몬고 ‘크레용팡’을 만든 아이아라 최우철 대표 그리고 가상현실(VR) 콘텐츠 제작을 직접 현장에서 체험하고 있는 김창배 한국방송카메라감독연합회장이 참석해 VR과 AR이 이 세상을 바꿀 수 있을지, 바꾼다면 어떻게 바뀔 것인지 다양한 시각에서 논의한다.

KOC 2016의 사전 등록은 25일까지 온오프믹스를 통해 진행되며 사전 등록자에 한해서 기념품이 배포된다. 참석자에게는 스마트워치 등 많은 경품이 추첨을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 KOC(콕)은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KOBETA) Conference의 약자로 기술 발전에 따른 미래 사회의 변화를 가볍게 ‘콕’ 찍어 낸다는 의미를 담고 있는 미디어 전문 컨퍼런스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개요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는 1987년 방송 기술 발전을 통한 방송 문화 창달에 기여하고자 설립된 비영리단체로 전국의 지상파 TV, 라디오, 케이블, 위성방송 등 45개 방송사 4,500여 명의 기술인들로 구성돼 있다. 매년 서울 코엑스에서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KOBA)’를 개최하고 있으며 격주간 신문인 ‘방송기술저널’과 월간지인 ‘방송과기술’을 발행하고 있다. 또한 산하 방송기술교육원을 통해 방송기술인들의 재교육과 미래 인재 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백선하 차장
    02-3219-5637
 
스튜디오 연결끊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