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landlogo First Page
고객센터   
gallery media job community contentsmall  
  dbrush Blizzardfest 2014
 
[업계소식/이슈]씨게이트, 클라우드 컴퓨팅을 혁신시킬 ‘키네틱 HDD’ 공개   2014-11-05
씨게이트 테크놀로지(Seagate Technology)가 혁신적인 오브젝트 기반의 스토리지 드라이브인 ‘씨게이트 키네틱 HDD(Seagate Kinetic HDD)’를 공개했다.
박경수기자 kafa@cgland.com
ⓒ 디지털브러시 & cgland.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씨게이트 테크놀로지(Seagate Technology)가 혁신적인 오브젝트 기반의 스토리지 드라이브인 ‘씨게이트 키네틱 HDD(Seagate Kinetic HDD)’를 공개했다. 



‘씨게이트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Seagate Kinetic Open Storage)’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키네틱 HDD’는 오픈 소스 오브젝트 스토리지 프로토콜과 이더넷 (Ethernet) 연결성을 결합했다. 따라서 다층적인 레거시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인프라가 필요하지 않아 클라우드 스토리지 아키텍처를 단순화하고 총소유비용(TCO)을 크게 줄일 수 있다.
 
2013년에 처음 선보인 ‘씨게이트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플랫폼은 AOL, Digital Sense, HP 등과 같은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 시스템 파트너들은 물론이고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와 대기업 고객들까지 망라하는 광범위한 업계의 지원을 얻고 있다. 해당 파트너사들과 씨게이트는 오픈 키네틱 API를 지원하기 위해 협력해왔으며, 이를 통해 이번과 같은 새로운 스토리지 기술을 선보이게 됐다.
 
씨게이트의 스캇 혼 (Scott Horn) 마케팅 부사장은 “지난 10년간 소셜 미디어와 스마트폰, 태블릿 PC를 비롯한 모든 종류의 인터넷 연결 기기의 급성장은 전례 없는 데이터의 폭발적 증가를 불러왔다”며, “점점 더 많은 클라우드 서비스 공급업체(CSP)가 인프라를 단순화하고 확장성은 높이면서 비용은 절감할 수 있는 솔루션을 찾고 있다. ‘키네틱 HDD’야말로 이와 같은 요구를 충족할 수 있는 솔루션으로, 현재와 미래의 클라우드를 위한 데이터 스토리지 경제를 근본적으로 바꿔놓고 있다”고 전했다.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플랫폼은 별도의 스토리지 서버가 필요 없기 때문에 대규모 스토리지 아키텍처를 크게 단순화하고 장비 비용을 줄일 수 있다. 이렇게 스토리지 서버 수가 줄어들면 전력소비량도 줄고 스토리지 관리와 관련된 인건비도 감소하기 때문에, 운영비 절감까지 포함하면 최대 50%까지 비용을 줄일 수 있다.
 
IDC의 데이브 레인셀 (Dave Reinsel) 스토리지 및 반도체 담당 부사장은 “‘씨게이트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플랫폼’은 업계 최저 수준의 TCO로 더욱 확장성이 뛰어난 데이터 센터를 가능케 할 수 있는 강력하고 매력적인 기술”이라면서 “씨게이트의 이 같은 행보는 오픈 커뮤니티의 성장에 발맞추고 급증하는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관리할 새로운 아키텍처를 필요로 하는 CSP를 만족시키는 것은 물론이고, 기존의 씨게이트 핵심 스토리지 비즈니스를 보완하고 강화할 수 있는 전략적인 선택”이라고 설명했다.
 
AOL의 댄 폴락 (Dan Pollack) 스토리지 운영 담당 최고설계자는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플랫폼을 이용해 최신 스케일 아웃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데이터를 저장하는데 필요한 서버의 수를 줄이고 데이터센터의 효율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면서 “스토리지 환경에 ‘키네틱’ 디바이스를 추가하면 시스템 구축 과정에서 아키텍처의 유연성을 확보할 수 있다. 또, ‘키네틱’ 스토리지는 애플리케이션이 필요로 하는 방대한 데이터를 저장할 때 TCO를 개선하는 한편, 관리를 단순화하고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 스토리지 시스템을 운영하는 데 필요한 자원을 절감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HP의 지미 댈리 (Jimmy Daley) 모듈식 컴퓨팅 및 스토리지 담당 이사는 “HP는 이상적인 이더넷 연결 드라이브를 찾기 위해 씨게이트와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다. HP는 빅데이터 솔루션의 의미 있는 혁신에 집중하고 있으며, ‘키네틱’ 기술이 향후 데이터 집약적 애플리케이션의 작동 방식에 상당한 영향을 끼칠 것으로 믿고 있다”고 말했다.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플랫폼은 레거시 파일 시스템이 필요 없고 HDD 스토리지 매체 공간 관리 기능을 드라이브 자체로 옮겨오기 때문에 드라이브 및 랙 차원의 성능을 개선한다. 이 플랫폼은 스토로지 애플리케이션이 ‘키네틱HDD’와 직접 대화할 수 있는 능률적인 아키텍처를 제공한다. 각각의 드라이브에 직접 IP 어드레싱을 하기 때문에 스토리지 서버의 병목 현상을 제거, 시스템 차원의 처리량이 개선되고 성능은 더욱 향상된다.
 
또한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플랫폼을 이용하면, 서버와 스토리지를 보다 신속하게 개발하고 독립적으로 확장할 수 있다. 즉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서 서버와 스토리지를 각각의 필요 사항에 맞춰 서로 다른 속도로 추가할 수 있게 된다. 뿐만 아니라, 또한 ‘키네틱’ 오픈 소스 API를 통해 서버와 운영체제가 기기 변경에 영향을 받지 않게 되기 때문에 더욱 신속한 HDD 혁신이 가능해진다.
 
디지털 센스 (Digital Sense)의 마이클 트랜 (Michael Tran) 최고기술책임자는 “‘키네틱’의 TCO 절감 효과는 정말 놀랍다”면서, “디지털 센스에서는 기존 스토리지 시스템 대비 최대 75%까지 비용을 절감했다. 따라서 고객들에게 보다 경쟁력 있고 비용효율적인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으리라 확신한다”고 전했다.

인터넷 이니셔티브 재팬 (Internet Initiative Japan)의 애플리케이션 개발 사업부, 서비스 개발 팀 수석 엔지니어인 타카시 소가베 (Takashi Sogabe)는 “우리의 핵심 과제는 사설 인프라를 위한 컴퓨팅, 네트워크, 스토리지 요소를 모두 포괄하는 턴-키(turn-key) 솔루션을 개발하는 것”이라면서 “이를 염두에 두고 현재 ‘씨게이트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플랫폼을 평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오브젝트 스토리지와 결합된 이 드라이브는 유연성과 확장성 및 효율성이라는 측면에서 최적의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하며, 이 성공적인 조합 덕분에 우리는 아주 가까운 미래에 탁월한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씨게이트의 ‘키네틱 HDD’ 및 ‘키네틱 오픈 스토리지’ 플랫폼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www.seagate.com/www/kinetichdd)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튜디오 연결끊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