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landlogo First Page
고객센터   
gallery media job community contentsmall  
  dbrush Blizzardfest 2014
 
[업계소식/이슈]소니코리아, 차량용 네트워크 카메라 X시리즈 3종 출시   2014-09-19
소니코리아 프로페셔널 솔루션 사업부가 IPELA 엔진 EX(IPELA ENGINE EX)가 탑재된 차량에 특화된 네트워크 카메라 X 시리즈 3종(SNC-XM632, SNC-WR636, SNC-WR637)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박경수기자 kafa@cgland.com
ⓒ 디지털브러시 & cgland.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소니코리아 프로페셔널 솔루션 사업부가 IPELA 엔진 EX(IPELA ENGINE EX)가 탑재된 차량에 특화된 네트워크 카메라 X 시리즈 3종(SNC-XM632, SNC-XM636, SNC-XM637)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차량용 네트워크 카메라 X 시리즈는 소니의 고유 신호 처리 및 영상 분석 기술을 결합하여 높은 품질의 영상을 제공하는 통합 신호 처리 시스템인 ‘IPELA 엔진 EX(IPELA ENGINE EX)’를 탑재하여 열악한 환경에서도 뛰어난 촬영 영상을 제공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소니의 최신 이미징 기술인 엑스모어(Exmor) CMOS 센서가 탑재되어 풀 HD(1920 x 1080)의 해상도를 지원하며, 소니의 혁신적인 와이드 다이나믹 레인지(Wide Dynamic Range) 기술인 View-DR 기능이 적용되어 역광이나 빛이 밝은 환경 등 밝기 차이가 큰 빛 조건에서도 피사체를 선명하게 촬영하여 영상의 가시성 및 이미지 품질을 개선했다. 

또한 XDNR(eXcellent Dynamic Noise Reduction) 기능을 지원하여 야간 노이즈를 감소시켜 어두운 조명에서 기존 카메라 대비 약 2배 정도 감도를 향상시키며, 얼굴 검색 및 분실물 검지 등 다양한 지능형 기능인 DEPA 어드밴스드(DEPA Advanced) 기능도 지원한다. 이러한 다양한 기능을 통해 실내 및 실외의 피사체를 보다 선명하게 모니터링 및 녹화가 가능하며, 문제 발생시 사건을 분석하는데 유용하다.

[X 시리즈를 활용하여 View-DR 기능으로 실내를 촬영한 모습]
 
X 시리즈는 차량 및 열차 실내용 안전 규정에 준수하여 설계된 제품으로, 열차나 버스 등 차량 진동 시에도 카메라의 물리적 파손을 방지하도록 제작 되었다. 모션 벡터 기반의 이미지 흔들림 보정(Image Stabilizer) 기능을 통해 카메라의 흔들림 또는 진동으로 인한 영상의 흔들림을 최소화하여 보다 선명한 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IP66의 방수/방진 기능으로 실외 감시 및 우천 등으로 피해가 우려되는 실내에 적합하며, IK10 파손 방지 기능으로 카메라 파손에 대한 우려를 최소화한다. 이 외에도 촬영 시 VBR(가변 비트 레이트), CBR(고정 비트 레이트), VBR w/Cap 압축 모드 중 선택할 수 있어 다양한 네트워크 환경에 맞춰 사용할 수 있으며, 에지 스토리지(Edge Storage) 기능을 통해 촬영된 비디오 및 오디오 데이터 SD/SDHC 카드에 녹화할 수 있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IPELA 엔진 EX가 탑재된 X 시리즈는 View-DR, XDNR 및 DEPA 어드밴스드(DEPA Advanced)와 같은 소니 고유의 영상 기술을 통해 선명한 촬영이 가능하다”며, “최근 영상 보안 시장에서 차량용 보안 카메라에 대한 수요가 높아진 만큼 합리적인 감시 시스템 구축에 적합한 제품이다”라고 밝혔다.
 
차량용 네트워크 카메라 X 시리즈 3종(SNC-XM632, SNC-WR636, SNC-WR637)은 2014년 9월말 국내 출시 예정이다.
 
스튜디오 연결끊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