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landlogo First Page
고객센터   
gallery media job community contentsmall  
  dbrush Blizzardfest 2014
 
[탐방]삼성전자, 풀HD 3D 스마트TV 앞세워 중국시장 적극 공략   2011-04-06
삼성전자가 최신 기술이 집약된 스마트TV, 스마트폰 등 최고의 제품으로 중국 고객들에게 진정한 스마트 라이프를 제공한다.
씨지랜드기자 cgland@cgland.com
ⓒ 디지털브러시 & cgland.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삼성전자가 최신 기술이 집약된 스마트TV, 스마트폰 등 최고의 제품으로 중국 고객들에게 진정한 스마트 라이프를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6일부터 3일간 중국 상하이 엑스포센터에서 ‘2011 삼성 중국포럼(Samsung China Forum)’을 개최하고, 세계 최대의 CE·IT 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는 중국 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혁신제품 제품과 솔루션을 대거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최신 풀HD 3D 스마트TV를 비롯한 ‘갤럭시S Ⅱ’ 스마트폰, 태블릿 뿐 아니라, 홈시어터, 블루레이 블레이어, 캠코더, 카메라 등 AV 제품과 노트북PC, 모니터, 프린터 등 IT 제품 전 라인업을 소개해 포럼에 참석한 현지 거래선들과 미디어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 날 포럼에 참석한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이상철 전무는 “중국 TV 시장은 올해 20% 가까운 높은 성장률을 기록하면서 세계 최대 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는 매우 중요한 시장”이라며 중국 시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풀HD 3D·디자인’의 3박자를 갖춘 스마트 TV를 앞세워 중국 TV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2월 국내에서 출시한 스마트 LED TV D8000, D7000 시리즈를 필두로 스마트 PDP TV 8000 시리즈, 3D 블루레이 플레이어, 3D 홈시어터 등 기존과는 확실히 격이 다른 제품을 중국 시장에 선보이며 5년 연속 세계 TV 시장을 석권한 시장 리더십을 더욱 확고히 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스마트TV 신제품은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을 고객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메인 화면인 ‘스마트 허브(Smart Hub)’를 통해 스마트 검색(Search All), 웹브라우저(Web Browser), 삼성 앱스(Samsung Apps TV)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중국시장에 스마트TV 신제품 출시와 함께 상하이 미디어그룹, 중국 대형 포털사이트인 SINA, 음악 콘텐츠 업체인 TOM과 협력해 중국 고객에 맞는 스마트TV 콘텐츠를 제공키로 했다.
 
삼성전자는 액티브 3D 방식을 채용해 중국 고객들에게 완벽한 풀HD 3D 영상을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중국 시장에도 패널, 화질 엔진, 스피드 백라이트의 3박자를 고루 갖춰 풀HD 3D 해상도와 넓은 시야각을 구현하고 화면 겹침(Cross-Talk)과 화면 깜빡임(Flicker) 현상을 제거해 눈의 피로감과 어지럼증을 없애 차별화된 3D TV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드림웍스 CEO 제프리 카젠버그는 “삼성 TV는 가정용 TV로도 훌륭할 뿐만 아니라 스펙터클한 이미지를 시작화하는 드림웍스 스튜디오에서도 유용하게 사용되고 있다”며, “삼성 TV의 풀HD 3D TV를 통해 영화 감동이 의도한 그대로의 몰입감을 가정에서도 제공할 수 있다”며 영상 메시지를 전했다.
 
이상철 전무는 “TV 시장을 포함해 글로벌 CE 시장의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는 중국에서 최고의 풀HD 3D 스마트 TV 신제품을 소개하는 의미 깊은 행사”라며, “삼성전자는 인간의 감성에 부합하는 삼성 스마트TV를 통해 올해도 중국 3D, 스마트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에서는 2월 MWC, 3월 CTIA에서 공개되며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킨 갤럭시S Ⅱ'와 새로운 태블릿 제품들도 중국시장에 선보였다.
 
‘갤럭시S Ⅱ’는 텐밀리언셀러 스마트폰 갤럭시S의 후속작으로, △8.49mm 두께 △116g 무게의 초슬림·초경량에 △4.3인치 슈퍼아몰레드 플러스 △1GHz 듀얼코어 AP(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등 삼성전자의 첨단 기술을 집약했다.
 
삼성전자는 다양한 크기의 화면을 원하는 소비자들을 겨냥해 더 얇고, 더 가볍고, 더 빠른 태블릿도 내놓는다. ‘갤럭시탭 10.1/8.9’는 현존하는 동급 태블릿 중 가장 얇은 8.6mm 두께와 각각 595g/470g(3G모델 기준)의 무게로 휴대성을 극대화했으며, 구글 최신 안드로이드 OS 허니콤과 1GHz 듀얼코어 AP를 탑재했다.
 
삼성전자는 이외에도 홈시어터, 블루레이 플레이어, 디지털 카메라, 캠코더 등 AV 제품, 초박형 ‘시리즈 9’ 등 노트북PC, 모니터, 프린터 등 IT 제품들과 냉장고, 세탁기 등 생활가전 제품을 함께 전시해 참석한 거래선들에게 소개했다.
 
삼성전자 중국총괄 김영하 전무는 “삼성전자는 ‘매일 혁신’하는 철학으로 항상 최신 제품을 중국 시장에 선보이며 중국 고객들의 신뢰에 보답해 왔다”며, “삼성전자는 최고의 제품이 주는 고객 체험과 함께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통해 새로운 스마트라이프를 제공해 중국 최고 브랜드로 자리잡겠다”고 밝혔다.
 
스튜디오 연결끊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