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landlogo First Page
고객센터   
gallery media job community contentsmall  
  dbrush Blizzardfest 2014
 
[업계소식/이슈]자이언트스텝, ‘디지털 셀럽’ 개발 앞장선다   2019-01-22
자이언트스텝 “미래 콘텐츠 산업 변화를 주도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
리얼타임 엔진 활용한 자체 디지털 휴먼 제작 프로젝트 가동 중
씨지랜드기자 cgland@cgland.com
ⓒ 디지털브러시 & cgland.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GX Lab에서 연구개발하고 있는 버추얼 휴먼 A1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22일 -- 패션, 게임 업계를 중심으로 불고 있는 ‘디지털 셀럽(Digital Celeb)’ 개발 훈풍에 따라 관련 기술을 보유한 리얼타임 비주얼 그래픽 스튜디오 자이언트스텝에 대한 시장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자이언트스텝(대표 하승봉, 이지철)은 자체적인 연구개발 선도와 기술 노하우를 활용한 디지털 휴먼을 제작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자이언트스텝은 리얼타임 엔진을 활용한 콘텐츠 분야에서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독보적인 기술력을 확보했으며, VFX 업계 내에서 독특한 위치를 선점하고 있다.

2017년에는 글로벌 최초로 AR을 활용한 런웨이 패션쇼를 선보이며 업계의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했고, 일본의 미쓰비시 광고에서도 국내 최초 리얼타임 엔진 기술로 콘텐츠를 구현해 주목을 받았다.

또한 국내 대표 IT 기업인 카카오와 손을 잡고 ‘프렌즈’ 캐릭터를 활용, 리얼타임 엔진 기술을 접목한 광고 콘텐츠를 제작해 선보였다. 자이언트스텝은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리얼타임 엔진을 활용해 향후 팬덤 문화를 형성하고 지식재산권(IP)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디지털 셀럽을 개발, 다양한 형태의 수익 구조를 창출한다는 전략이다.

자이언트스텝은 뉴미디어 기술 개발을 위해 2016년부터 자체 연구소 ‘GX Lab’을 설립해 운영하고 있다. 이 연구소는 차세대 미디어 플랫폼과 기술을 연구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VR과 AR의 연구개발 부서로 출발한 GX Lab은 리얼타임 엔진 기반의 다수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내실을 다지고 있다.

자이언트스텝은 GX Lab의 설립 후 핵심 과제인 리얼타임 엔진 기반의 연구개발 프로젝트 경험을 축적하면서 지난해부터 뉴미디어 부문의 실적이 향상되고 있다며 중장기적으로 글로벌 콘텐츠 시장의 혁신을 주도하는 뉴미디어 콘텐츠 그룹으로 도약해 미래의 콘텐츠 산업 변화를 주도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분야에서 융복합 콘텐츠가 확대되면서 기존의 일방전달형 콘텐츠들이 리얼타임 엔진을 이용한 상호작용형 콘텐츠로 진화하고 있다. 글로벌 패션 업계에서는 CGI(Computer-Generated Imagery)를 접목한 디지털 셀럽들이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또한 1인 미디어 분야에서도 버추얼 유튜버가 활약함으로써 하나의 인격체로 받아들여지고 있어 새로운 시장 창출을 예고하고 있다.

 
스튜디오 연결끊기